코타키나발루 – 수트라 마젤란 레스토랑

Posted on Posted in Famous Restaurant, REVIEWS

1. 알프레스코

골드카드를 이용해서 2번이나 방문했던 알프레스코

 

 

골드카드로 첫째날 디너 세트 이용했다. 5시쯤 선셋이 보이는 좋은 자리에 앉아서 카메라 세팅을 하고, 직원에게 선셋을 본 후 주문을 하겠다고 양해를 구했더니 흔쾌히 OK 해줬다.

 

 

 

멋진 일몰을 보며 먹는 치킨 스테이크는 감동이었다. 근데 디저트가 더 맛있었다 ㅎㅎ 치즈케이크 너무 맛있게 먹었다.

 

 

 

두번째날 낮에는 런치 세트로 알프레스코를 찾았다. 피자와 파스타 중 고를 수 있었는데, 부담스럽지 않게 파스타로 정했다. 맛 또한 좋았다. 디저트 과일까지 만족!

 

 

2. 파이브 세일즈

마젤란에서 묵은 때 조식을 먹게 되는 곳! 파이브 세일즈

 

 

굉장히 넓다. 실내 실외로 이루어져 있고, 즉석 코너도 4곳이나 된다.

 

 

 

빵 종류도 다양하고 딤섬 등등 퍼시픽 조식도 그랬지만 다양하게 많은 음식을 맛볼 수 있다. 물론 사람도 많다.

 

 

 

커피 맛도 좋고 다 좋았고, 좋아하는 크루아상은 퍼시픽이 조금 더 맛있었다. 바삭한 걸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마젤란을 더 좋아할 것 같다.

 

 

3. 페르디난드

둘째날 저녁에 골드카드를 이용해 방문했던 페르디난드

 

 

의복 제한이 있는 만큼 먼가 고급스러워 보였다. 골드카드로 이용 시 약 53링깃 정도 추가로 내면 세트 디너를 즐길 수 있다.

 

 

너무 어두워서 그런지 분위기는 났지만 사진 찍는 데는 어려웠다 ㅎㅎ

 

 

식전 빵이 나오고 그다음에 호박 수프~ 그 후에 나온 코코넛 샤벳 이게 짱이다. 짜단짜단의 정석! 호박 수프가 약간 간이 있어서 코코넛 샤벳의 단맛이 샤르르~

 

 

 

드디어 메인 스테이크~ 피쉬와 비프 중에 선택할 수 있는데, 피쉬를 좋아하지 않아서 비프스테이크 선택! 동남아 소고기 질긴데 이건 정말 부드러웠다. 만약 뻑뻑하다고 생각한다면 잘못 자른 거다.

 

 

후식은 실망! 어제 먹은 치즈케이크가 또 나와서 그리고 어제보다 맛이 없어서 ㅎㅎ 플레이팅만 이뻤다.

 

 

레스토랑 이용 총평 : 개인적으로 2번 이용했던 알프레스코가 제일 좋았다. 나에게 멋진 일몰을 선사해준 레스토랑 이기도 해서 그런 듯싶다. 페르디난드는 추가금을 낼 정도 이긴 하나 한 번으로 족하다.

추천 : 알프레스코에서 선셋을 보며 먹는 디너나 맥주 등등 강추한다. 연인, 가족, 친구 다 좋다.

주의점 : 페르디난드는 의복 제한이 있다. 갖춰 입고 가야 하는데 쪼리나 반바지 정도만 안 신고 안 입고 가면 대부분 들어갈 수 있다. 조식 먹을 때 이용한 파이브 세일즈 야외 자리는 참새들이 엄청 많다. 실내를 추천한다. 

 

다음 포스팅은 골드카드 사용 후기입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