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 16일 차] Bangkok

Posted on Posted in TRAVEL STORY, 동남아 7개국 배낭여행기

나이 쏘이 (ร้านก๋วยเตี๋ยวเนื้อนายโส่ย)

방콕 갈비국수 원조 맛집으로 아직까지도 많은 사람들이 찾는다. 가격이 조금 오르고, 맛이 변했다고 하지만 아침 일찍 방문하면 조금 더 맛있게 먹을 수 있다.

영업시간 : 오전 7시~ 오후 6시

가격 : 갈비국수 60밧 (2015년 3월 기준)

 


 

Audrey Cafe & Bistro

방콕의 젊은이들의 거리인 통로에 위치한 핫한 카페 겸 레스토랑

가격 : 음료 약 100밧부터~

 


 

Somtam Nua

CNN에서 다녀갈 정도로 많은 사람들이 인정한 쏨땀과 치킨 맛집 

영업시간 : 오전 10시~ 오후 10시

가격 : 1인 경비 약 150밧 정도 

 


 

오늘은 좀 많이 먹고 즐겼다. 아침 7시쯤 눈을 떠 씻고 나이 쏘이로 가서 갈비국수를 먹었다.

다들 맛이 변했다고들 하는데 나는 아침 일찍 가서 그런지 면발도 쫄깃하고 맛있게 잘 먹었다.

 

 

 

카오산 로드 맥도널드에 가서 콘 파이를 먹었다. 1일 1파이 ㅋㅋ 

 

 

그리고 화장실 5밧 주고 갔다 ㅎㅎ 신기했다 ㅎㅎ 카오산 여행사에 크라비 가는 거 버스 문의했는데 다들 가격이 비슷해서 숙소에서 하면 바로 갈 수 있으니까 숙소에 문의해보고 비교해서 별 차이 없으면 숙소에서 하려고 했는데 사장님이 파타야 가셔서 결국 밤에 카오산 여행사에서 예약함 ㅋㅋ 

 

 

 

암턴 10시 반쯤 버스정류장으로 향해서 근처 막 사진 찍고 있는데 통로 가는 버스가 바로 와서 운 좋게 막 뛰어가서 탔음 ㅋㅋ 사실 구글에 정류장 치면 오는 시간 나오길래 아 좀 시간 남았네 하고 사진 찍다가 너무 빨리 와서 놀람 ㅋㅋ 앞차가 늦게 온 거겠지 ㅋㅋ 암턴 그래서 바로 타서 좋았음 ㅎㅎ 2년 전이랑 가격 20% 정도 올랐음 ㅋㅋ 암턴 버스 잘 타고 차장 아저씨가 통로역에서 내리라고 눈빛 줘서 잘 내림 ㅋㅋ 

 

 

 

혜원 언니가 추천해준 오드리 잘 찾았아갔고 가는 길에 괜찮은 카페도 몇 개 봄 ㅋㅋ 오드리 가서 아이스 모카 시켜놓고 사진 찍고 나중에 나올 때 옆 테이블 태국 여자에게 사진 찍어달라고 해서 사진도 찍음 ㅋㅋ 종업원에게 부탁하고 싶었으나 너무 바빠 보여서 ㅋㅋ 암턴 1시간 정도 커피 마시면서 에어컨 바람 좀 쐬고 통로와 스쿰윗 거리를 거닐며 핫한 카페들 보면 사진 찍고 그랬음 ㅋㅋ 스쿰빗 거리로 다시 나와서 씨얌 가는 버스 타려고 건넜는데 버스정류장 가기 전에 내가 탈 버스가 보이길래 뛰어가서 손을 흔드니 버스정류장 지났는데도 아저씨가 차 세워줘서 바로 탐 ㅋㅋ 오늘은 버스 운이 되게 좋았음 ㅋㅋ 

 

 

 

 

씨얌에서 내려서 바로 쏨땀 누아가서 치킨 큰 놈으로 하나 시켜서 잘 먹고 나와서 과일 셰이크 먹으러 ㄱㄱ

 

 

과일 셰이크 이쁜 언니 찾아가서 패션후르츠 & 망고 셰이크 시킴 ㅋㅋ 혹시나 했는데 언니는 날 못 알아보길래 몰래 슬쩍 2년 전 사진 줬더니 너무 좋아함 ㅋㅋ 옆에 과일가게 아줌마한테 자랑하면서 사진 보여줌 ㅋㅋ 너무 뿌듯했음 ㅋㅋ 다시 한번 사진 찍고 고맙다는 인사를 받고 빠이빠이 함 ㅋㅋ 

 

 

 

그리고 건너서 씨얌 파라곤 지하 마트 가서 내가 좋아하는 치즐스삼 ㅋㅋ 내일 버스에서 먹어야지 ㅋㅋ 

 

 

암턴 그렇게 아이쇼핑 조금 하다가 퇴근시간 전에 숙소로 돌아와서 샤워 좀 하고 여행사 몇 군데 알아보다가 숙소 다시 돌아와서 숙소에서 만난 한국 친구랑 수다 좀 떨다 보니 저녁시간이라서…ㅋㅋ 오늘은 로띠 마타바 가서 로띠 2개랑 패션후르츠 주스 시켜서 먹고 사진 좀 찍고 ㅋㅋ 

 

 

어제 만난 커피 언니 만나러 람부뜨리 로드로 ㅋㅋ람부뜨리 간 김에 로띠 아저씨한테도 사진 전해줘야 해서 가니까 아저씨 그 자리에서 성황리에 장사하시길래 줄 서서 하나시키고는 아저씨께 사진 주니까 오래전이라면서 ㅋㅋ 기뻐하짐 ㅋㅋ 뿌듯 ㅋ 

 

 

 

로띠 먹고 커피 언니네 가서 아이스 그린티 시켜서 먹고 언니 딸도 만나서 사진 찍고 ㅎㅎ 인사하고 ㅋㅋ 

2년 전에 임신 중이었는데 이쁜 딸아이가 생겼음 ㅋ

 

 

 

그리고 간 김에 오늘 미션 클리어 하자해서 조아저씨네 가서 조아저씨한테 사진 주니까 고마워라는 답변을 듣고 너무 바쁘시길래 사진은 다시 못 찍음 ㅋㅋ 그리고 숙소 근처로 와서 마사지사 아줌마들 사진도 전해줄 겸 마사지받으러~ 

 

 

2년 전 받았던 마사지샵의 아주머니 중 사진 속 세분 중에 한 분은 계셨고, 나머지 두 분은 안 계셨지만 전해준다고 했음 ㅋㅋ 발마사지 1시간 받았는데 남자 오빠가 해줬는데 약간 말투가 여성스러웠음 ㅋㅋ 살살해주셔서 잘 받았음ㅋㅋ 끝나고 같이 사진 찍고 숙소 돌아와서 숙소 언니랑 이모랑도 사진 찍음 ㅋㅋ 오늘도 잘 먹고 잘 놀았습니다. 굿나잇!

 

 

정말 알차게 잘 먹고 잘 논 하루!

게다가 사진 미션도 다섯 곳 모두 다 클리어~

진짜 배 터지게 행복했던 날~ ㅋ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