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냐 AA TOP 원두 시음 후기

Posted on Posted in COFFEE STORY

어제 혜원 언니가 케냐 원두를 선물해 줬었다.

예전에도 혜원 언니가 브라질 원두를 선물해준 적이 있었는데 맛있었던 기억이 있었다.

 

 

첫 번째 선물 받은 원두는 브라질^^

 

 

이번에 선물 받은 원두는 케냐 원두^^

 

일단 원더월 커피 로스터스부터 소개.

Q-Grader(큐그레이더)는 커피 원두 감별사라고 칭한다.

원더월 커피 로스터스는 큐그레이더 자격증을 보유하고 계신 로스터가 볶는 집이다.

 

원더월커피로스터스

구글맵 위치 확인하기 클릭

 

 

원더월 커피 로스터스 네이버 블로그

원더월 커피 로스터스 스토어팜

원더월 커피 로스터스 인스타그램

 

이때 드는 질문. 왜 로스팅 자격증은 없고 큐그레이더 자격증만 있을까?

이건 나중에 알게 된다면 다시 글을 쓰기로 하고 ㅎㅎ

어제 볶은 원두라 가스를 빼는 시간을 생각해서 오늘 맛을 보았다.

 

 

하리오에 내리기로…

최근에 제일 많이 내려먹는다. 케멕스는 4샷 이상 내릴 때 내리는 편이고, 나만 먹을 때가 많아서 하리오를 내려먹는데 사실 제일 편해서 그렇다. 케멕스가 제일 맛있는데 케멕스는 필터 물에 한번 적셔주고 나서 물을 버릴 때 조금 귀찮아서 2잔 이상 마시지 않으면 하리오를 선호한다.

 

 

남은 원두는 프리파라에 고이 잘 모셔뒀다.

 

 

내리기 시작!

 

 

커피 빵이 올라오는 것으로 보아 어젯밤에 내려 먹었어도 될 뻔했더라 ㅎㅎ

그래도 신선한 편^^

 

 

마지막까지 잘 내려서…

 

 

혜원 언니가 선물해준 잔에 아메리카노로 한잔^^

 

총평을 이야기하자면, 케냐 원두 치고 산미가 조금 없어서 아쉬웠다. 단맛이 많은 점은 정말 좋았고, 전체적인 밸런스가 좋긴 했다. 산미만 조금 더 있었더라면 하는 아쉬움이 참 많다. 하지만 라떼로 먹을 경우 이 문제점은 사라진다. 그러므로 이 원두는 카페라떼로 먹기에 적당하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